컨텐츠영역입니다.

감칠배기

감칠배기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가 공동참여하여 만든 김치의 새로운 공동브랜드로 '감칠나다' 와 '배기' 가 결합되어 만들어진 말입니다.

전라도 민요 육자배기와 같이 '맛이 배어서 감칠맛 나는 전라도 전통김치' 라는 뜻을 품게 되었습니다.

감칠배기는 100% 우리 농산물을 엄선하여 깔끔하고 맛깔스럽게 담은 맛있는 김치이며, 전라도 전통의 맛이 듬뿍 담긴 감칠배기는 신선한 재료를 사용하고, 어머니의 손맛이 그대로 담겨있는 고유의 전통김치며, 국내산만을 사용, 모든 김치는 수작업으로 완성합니다.

전라도 김치의 특징

남도지역의 김치는 양념을 많이해서 맵고 간도 짠 편이지만, 찹쌀풀을 양념에 섞어 걸쭉하게 하여 쉽게 쉬지 않고 저장성이 있도록 하여 만든다.

김치양념과 멸치젓갈을 포함한 여러 종류의 젓갈을 사용하기 때문에 국물이 진하고 감칠맛이 난다.남해와 서해를 끼고 있어 해산물과 젓갈의 종류가 많은 전라도는 조기젓, 새우젓도 쓰지만 특히 멸치젓을 많이 쓰고 고춧가루는 가루로 쓰는게 아니라 확독이나 분마기에 걸쭉하게 갈아서 사용하기 때문에 고추의 신선한 향과 색깔이 곱다

김치양념을 미리 만들어 사용하고 고기를 갈아서 볶은 것을 사용하거나 해산물을 사용하므로 김치의 맛이 깊고 다양하다. 서해안 염전에서 생산한 천일염의 간수를 빼고 사용하며 간을 약간 세게 하기 때문에 배추의 풀이 죽어 아삭한 맛이 덜하다 여기에 멸치젓을 포함한 젓갈과 찹쌀풀에 생고추를 갈아서 만든 양념을 혼합하여 사용하기 때문에 매운맛과 짠맛이 강한데 이 맛을 찹쌀풀과 고추의 단맛이 감싸주어 생김치를 그대로 먹었을 때 발효된 김치 못지않게 맛이 좋다.

전라도 김치는 생김치로 즐겨먹는 것과 양념에 거의 무채를 사용하지 않는 점이 차이가 나며 오래두고 먹는 묵은지는 부재료를 거의 넣지 않고 담는데 발효와 숙성 후 깊은 감칠맛을 주므로 타 지역의 김치와는 다른 특징을 갖는다고 할 수 있다.

특산물 김치

돌산갓김치

돌산갓김치

돌산갓은 줄기와 잎색이 녹색이며 잎살이 많고 톡 쏘는 매운맛이 적고 섬유질이 적어 부드러 우며 잎이면과 가시에 잔털이 없다. 성질이 따뜻하고 맛이 매우며 독이 없고 눈과 귀를 밝게 하며 기침과 기운이 치미는 것을 막게한다. 속을 따뜻하게 하며 두면풍을 없앤다고 하여 인체에 독특한 생리활성이 있다.

죽순토하배추, 죽순토하갓김치

죽순토하배추, 죽순토하갓김치

토하젓은 우리나라의 청정한 하천이나 오염되지 않은 농에서 서식하는 민물새우 중 새뱅이 (토하)를 원료로 하여 담근 전라남도 고유의 수산발효식품이다. 항균작용, 보수성, 유화안정성, 항암작용, 콜레스테롤 저하 효과가 있다. 키틴과 키토산성분이 함유되어 소화작용을 도와 준다.

연배추김치

항암·당뇨병에 좋은 건강김치 = 연배추김치

연을 가루로 만들거나 잘게 잘라 김치에 넣으면 염도가 낮아지고 부드러우면서도 감칠맛이 난다. 광주·전남김치산업육성사업단에 참여하고 있는 이들 교수들이 당뇨병이 유발한 쥐에게 연잎 성분을 먹이는 실험을 한 결과 혈당량이 당료병 상황에서 80~90% 개선되는 것을 나타 났다.

땅끝묵힌김치

땅끝묵힌김치

한반도의 땅끝 해남화원반도의 청정지역에서 해풍을 쐬고 자란 청정배추를 원료로 사용하며 미네랄이 풍부, 섬유질이 부드럽고 아삭함이 좋아 별미로 드시기 좋습니다. 겨울에 생산하여 저온발효시킨 발효식품입니다. 1년이상 묵힌 국내산 천일염을 사용합니다. 묵힌김치는 묵힐 수록 그 맛이 더욱 뛰어납니다

동적골 열무김치

동적골 열무김치

열무는 무가 작고 푸른 잎이 봄부터 여름 내내 김치거리로 가장 많이 쓰이며 부드러운 열무를 골라 신선하게 담근 열무김치는 젓갈을 넣어 국물 없이 담그거나 풀국을 하여 시원한 김치 국물로 담급니다. 칼칼한 매운 맛이 일품인 별미김치입니다.

  • 담당부서 : 농업지원과   |    담당자 : 노현지   |    전화번호 : 613-5274
  •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