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경제] 광주에 노화연구 전초기지 들어선다

광주에 노화연구 전초기지 들어선다

-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도첨산단 내 노화연구시설 건립

- 고령동물 공급, 개방형 노화연구 플랫폼 등 기능 수행

- 경제적 효과 430억원, 고용창출 224명 등 효과 기대

(미래산업정책과, 613-3750)


○ 광주광역시는 남구 도첨산단에 국내 최고 노화연구시설이 건립돼 14일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 도첨산단에 들어서는 노화연구시설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이 고령화시대를 대비한 노화연구 플랫폼 구축을 위해 추진한 사업이다.


○ 이날 준공식에는 이용섭 시장, 용홍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개발정책실장,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신형식 원장, 장병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전남대학교 정병석 총장 등을 비롯한 정부출연 연구기관 및 기업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다.


○ 광주시와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은 노화연구를 수행하기 위해 지난 2016년 협약을 체결하고 연구시설 건립을 추진해왔다.


○ 노화연구시설은 국비 110억원 등 총 190억원을 투입해 대지 1만6532㎡ 부지, 연건평 3730㎡에 3층 규모로 건립됐다.


○ 앞으로 노화연구 수행을 위한 고령동물 공급 및 개방형 노화연구 플랫폼으로서 ▲초고령화사회 대비 건강노화 실현 위한 연구 및 산업지원 ▲질환 동물모델 연구 및 노화연구 원천기술 개발 ▲나노이미징에서 개체 이미징까지 원스톱 연구지원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 특히 그동안 연구원이 전남대 내에 운영했던 국내 유일의 고령동물 생육 보급기관을 도첨산단으로 확장 이전하고 개방형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고령동물 공급과 퇴행성질환 치료 연구 등 노화연구 원천기술 개발을 위한 국내 핵심 인프라 역할을 수행한다.


○ 또 지역 기업의 연구를 지원하고, 상호 협력해 노화관련 의약품, 화장품, 의료기기, 바이오기술 개발 등을 위한 항노화 산업클러스터를 구축하게 된다. 


○ 더불어 연구원은 2단계 사업으로 지역 소재부품을 포함한 각종 제조업의 기술 경쟁력 향상을 도모할 수 있는 최첨단 분석과학 인프라 구축을 통해 호남권 연구소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 광주시는 이번 시설 건립에 따라 지역경제 파급효과 430억원과 고용창출 224명 등의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손경종 시 인공지능산업국장은 “고령화시대에 대비한 항노화산업 육성을 위해 지역기업의 노화연구를 지원하고, 이를 통해 건강노화가 실현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끝>

1유형 :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가능)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가능)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전체게시글 : 6,080 / 전체페이지 : 406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파일

조회

6077

소통

전국에서 수해 피해 지원 잇따라

대변인

2020-08-14

전국에서 수해 피해 지원 잇따라

57

  • 담당부서 : 대변인   |    담당자 : 정문영   |    전화번호 : 613-2142
  •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시민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