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로나현황판 모바일메뉴 열기
[소통] 광주트라우마센터, 오월심리치유센터 운영
작성자 : 대변인 작성일 : 2022-05-16 15:20 117
광주트라우마센터, 오월심리치유센터 운영
- 17∼18일 5·18민주광장, 국립5·18민주묘지 등서
- 홍보부스 설치, 치유대상자 발굴, 응원 메시지 수집 등

(평화기반조성과, 613-1470)

광주트라우마센터는 5·18민주화운동 42주년 기념행사가 열리는 17~18일 5·18민주광장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광주시민과 국가폭력 피해자를 대상으로 오월심리치유이동센터를 운영한다.

‘오월 증후군’은 해마다 5월만 되면 5·18에 대한 생각이나 그림이 떠오르면서 불안이나 답답함, 분노나 슬픔의 감정을 느끼는 것을 지칭한다.

오월심리치유이동센터는 광주시민의 ‘오월 증후군’을 치유하고, 국가폭력 트라우마 치유사업을 홍보하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5월에 운영하고 있다.

특히 이 기간에는 센터 직원과 자원활동가, 국제인턴 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현장에 홍보 부스를 설치하고, 국가폭력 트라우마와 오월 증후군 설명, 치유대상자 발굴, 국가폭력 피해자에게 전하는 응원 메시지 수집, 5·18광주민주화운동 피해자 실태조사 및 트라우마 치유사업 홍보활동 등이 펼쳐진다.

김정민 시 평화기반조성과장은 “국가폭력 트라우마를 치유하기 위해서는 공동체 치유작업이 매우 중요하다”며 “오월심리치유이동센터를 통해 광주가 더욱 안전한 치유공동체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끝>
1유형 :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가능)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