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로나현황판 모바일메뉴 열기

보도자료

[이슈] 광주시, 청년일자리 대책 마련 나선다
작성자 : 대변인 작성일 : 2021-05-07 17:09 314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7일 오후 남구 광주시민회관 청년창업 지원사업 제2기 청년창업자 출범식에 참석해 청년창업자들을 격려하고 지원방안을 논의 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7일 오후 남구 광주시민회관 청년창업 지원사업 제2기 청년창업자 출범식에 참석해 청년창업자들을 격려하고 지원방안을 논의 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시, 청년일자리 대책 마련 나선다
- 이용섭 시장, 청년일자리 사업현장 방문…청년·기업과 간담회
- 청년들, 청년고용 우수기업·일자리사업 지원기간 연장 등 건의
- 광주시민회관 청년창업자들과도 간담회…로컬창업 프로그램 공유
- “실패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할 수 있도록 정책·제도로 뒷받침”
(청년정책관, 613-2710)

광주광역시가 청년일자리 대책 마련에 나선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7일 I-PLEX광주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일자리 참여청년 및 기업 관계자 등 20명과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청년들의 어려움을 현장에서 파악하고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3일부터 운영되고 있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청소년 특별주간’의 행사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윤승호 광주테크노파크 일자리사업부장의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보고에 이어 나무인텔리전스 김경우 대표, 윤채린 DNA디자인 관계자 등의 우수사례 발표, 간담회 등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 시장은 I-PLEX광주에 입주해있는 청년기업의 제품을 살펴보고 이어 열린 간담회에서 청년들이 현장에서 느낀 점과 기업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간담회에서 청년과 기업 관계자들은 ▲청년고용 우수기업 지원 ▲청년일자리 사업 지원기간 연장 ▲참여청년 대상 역량강화 프로그램 지원 ▲유튜버를 활용한 청년일자리 사업 홍보 등을 건의했다.

이 시장은 이어 광주시민회관에서 청년창업자 공동브랜드인 Forest971의 ‘너의꿈을 구하자!, 너의색을 칠하자!, 열정을 다해 일하자!’라는 슬로건으로 열린 ‘제2기 청년창업자 출범식’에 참석해 로컬창업 거점공간을 둘러보고 프로그램을 공유했다. 또 올해 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8개 팀의 청년 창업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 FoRest971 : 시민회관 참여 청년창업자 자체개발 공동브랜드
              ‘For Rest’(도심의 숲) + 971(시민회관의 건축년도 1971)

올해로 2기를 맞는 ‘광주시민회관 청년창업 지원사업’은 지역적으로 가치있는 공간을 배경으로 창업 아이디어를 발굴해 사업화를 지원하는 로컬크리에이터 양성사업이다.

사업에 앞서 광주시는 지난 3월10일부터 4월2일까지 공모와 심사를 거쳐 최총 8개팀을 선정했다.

이번 출범식을 계기로 청년 창업자들은 연말까지 시민회관에서 ▲식음료개발 ▲메이커스 ▲문화 ▲미디어 등 4개 분야 창업활동을 펼치는 한편 시민과 함께 하는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진행한다.

청년 창업자들은 ▲주차장 등 이용 편의 확대 ▲사업 참여기간 연장 ▲창업 후 연계 지원사업 마련 등을 제안했다.

이용섭 시장은 “유휴공간이었던 광주시민회관이 청년들과 만나면서 1년 여만에 광주를 대표하는 창업공간이자 명소로 거듭났다”며 “광주시는 앞으로도 청년들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할 수 있도록 정책과 제도로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정책을 시정의 최우선 목표로 삼고 청년들이 돌아오는 광주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청년 일자리 정책을 추진해 사각지대가 해소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끝>

※ 별첨 : 사진
1유형 :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가능)
자료관리 담당자
담당부서 :
대변인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